2012.04.02 16:29

 

원작이 있어 더 뛰어난 블록버스터 총 출동!

 

핑크몬스터 www.pinkmonster.co.kr

2012년 봄, 극장가를 사로잡을 할리우드 블록버스터들의 개봉소식이 관객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 개봉하는 블록버스터들은 모두 원작이 있다는 공통점 때문에 더욱 눈길을 끈다.

전 세계가 사랑하는 동화 그림형제의 백설공주를 영화화한 <백설공주>와 화제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헝거게임: 판엠의 불꽃>, 마블 코믹스 원작 <어벤져스>까지 이미 많은 사랑을 받은 원작을 가진 영화들이 연이어 개봉을 앞두고 있다.

 

가장 먼저 개봉하는 <헝거게임: 판엠의 불꽃>은 독재국가 ‘판엠’이 체제를 유지하기 위해 만든 생존 전쟁인 헝거게임에 던져진 ‘캣니스’가 세상의 틀을 바꾸어 가며 벌이는 운명과 목숨을 건 결전, 그리고 거대한 혁명에 대한 이야기이다.

전 세계 1,600만 판매고를 기록한 화제의 베스트셀러 소설을 영화화한 것으로 많은 관객들이 기다려 온 작품이다. 미국의 유명한 만화출판사인 마블 코믹스의 만화 주인공들이 총출동 한 <어벤져스>도 눈길을 끈다.

지구의 안보가 위협당하는 상황에서 전세계 슈퍼 히어로들인 아이언 맨, 헐크, 토르, 캡틴 아메리카 등을 불러 모아 지구를 지키는 과정으로 영화 속 다양한 영웅들을 만나는 재미를 맛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오는 5월 개봉예정인 <백설공주>는 할리우드 최고의 로맨틱 코미디의 여왕 줄리아 로버츠의 악역변신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전 세계적인 동화 그림형제의 ‘백설공주’ 탄생 200주년을 기념하는 첫 번째 대작 판타지 어드벤처 <백설공주>는 솔직당당 개념탑재 ‘백설공주’와 미모집착 멘탈붕괴 ‘왕비’가 왕관을 놓고 벌이는 불꽃 튀는 대결을 그린 작품.

지금까지 우리가 알고 있던 동화 속 순진한 공주와 사악한 ‘왕비’가 아닌 개성만점의 캐릭터로 변신한 ‘백설공주’와 ‘왕비’가 펼치는 상상초월 판타지 어드벤처 이야기는 관객들의 기대를 높인다.

 

 

 

왕국을 되찾기 위해 ‘왕비’와 맞서 싸우는 21세기형 당찬 ‘백설공주’는 할리우드 대표 엄친 딸 릴리 콜리스가, 여전히 미모에 집착하며 돈 많은 왕자까지 유혹하는 철없는 ‘왕비’역엔 생애최초 악역으로 변신한 줄리아 로버츠가 맡아 열연했다. ‘왕비’와 ‘백설공주’가 왕국을 놓고 벌이는 운명의 대결은 우리가 200년간 알고 있던 동화 ‘백설공주’ 내용을 완전히 뛰어넘는 상상초월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원작들이 있어 더욱 든든한 블록버스터들은 올 봄 극장가를 찾는 관객들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아무개 댓글: 줄리아 로버츠가 마녀? 와우!)

 

영화사 하늘 자료제공

크로스포스팅 조영만 기자

crossposting@paran.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crossposting
2012.01.03 16:33



<고스트 라이더 3D> vs <어벤져스> vs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핑크몬스터 www.pinkmonster.co.kr

2012년 2월 마블 코믹스 최강의 다크 히어로 <고스트 라이더 3D: 복수의 화신>를 시작으로<어벤져스>, <어메이징 스파이더 맨>까지 2012년 마블 히어로 무비들이 대거 포진해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2012년 다양한 마블 코믹스 히어로들이 스크린에 오를 준비를 마친 가운데, 3D 블록버스터로 재탄생한 <고스트 라이더 3D: 복수의 화신>이 2월 가장 먼저 관객들을 찾아온다.
‘고스트 라이더’는 올해 개봉 예정인 마블 코믹스 히어로 중에서 가장 강력한 파워를 지니고 있다.




마블 코믹스 내에서 전투력 등급을 칭하는 ‘티어 등급’에서 7등급을 차지하고 있는 풀 파워 ‘고스트 라이더’는 웬만한 신보다도 강력하다. 그리고 그 뒤를 잇는 것이 티어 9등급인 ‘토르’와 ‘헐크’. 그리고 그 밑으로는 평범한 인간형 히어로인 ‘아이언맨’, ‘스파이더맨’ 등이 자리를 잡고 있다.
이처럼 마블의 최강 캐릭터인 만큼 ‘고스트 라이더’의 만화는 전 세계 4,500만부 판매라는 경이적인 기록을 세웠으며 영화 전편은 전 세계 25개국에서 <스파이더맨>, <엑스맨>의 오프닝 기록을 갱신하며 2억불이 넘는 흥행 수익을 올렸다.
 



이런 마블 최강자의 귀환에 맞게 이번 <고스트 라이더 3D: 복수의 화신>은 히어로 영화의 계보를 다시 쓰고 있는 <다크 나이트>와 <아이언 맨> 제작진이 참여, 전편보다 확실히 업그레이드 된 스케일과 화려한 액션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아이언 맨, 토르, 캡틴 아메리카, 닉 퓨리, 블랙 위도우, 헐크, 호크아이 등을 한 편에서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할 영화 <어벤져스>가 찾아온다.
마블 스튜디오의 영웅들이 총출동한 영화인만큼 <인크레더블 헐크>에서 헐크 역을 연기한 에드워드 노튼을 제외하면 마블이 제작한 영화에 참여했던 배우들이 모두 참여했다.



이미 오래 전부터 <아이언 맨>, <인크레더블 헐크>, <토르> 등의 쿠키 영상 시리즈를 통해 관객들에게 설렘을 안겨주었던 영화 <인벤져스>.
그 속에서 저마다 다른 개성을 갖고 있는 이 슈퍼 히어로들이 어떻게 조화를 이룰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는 가운데, 영화 <인벤져스>는 2012년 5월 개봉을 예정하고 있다.


여기에 마블 코믹스의 대표 주자 ‘스파이더맨’이 완전히 새로워진 모습으로 다시 돌아온다.
1편부터 3편까지 주인공 피터 파커 역을 맡아온 토비 맥과이어가 하차하고 영화 <소셜 네트워크>에서 왈도 세브린 역 맡아 차세대 꽃미남 스타로 주목 받고 있는 앤드류 가필드가 주연을 맡았다.



감독 역시 1편부터 3편까지 도맡아 연출해온 샘 레이미가 떠나고 영화 <500일의 썸머>로 실력을 인정받은 신예 감독 마크 웹이 메가폰을 잡았다.
히로인 또한 커스틴 던스트가 연기하던 메리 제인에서 ‘스파이더맨’의 진정한 첫사랑 그웬 스테이시로 바뀌었으며, 그웬 역은 엠마 스톤이 차지했다.
영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을 촬영하며 앤드류 가필드와 엠마 스톤은 실제로 열애를 시작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뉴욕을 지키는 친절한 이웃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은 2012년 7월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제까지 보지 못한 새로운 액션을 선보일 마블 코믹스 최강 다크 히어로 <고스트 라이더 3D: 복수의 화신>은 <다크 나이트>와 <아이언 맨>의 최고의 제작진이 만들어낸 영상 혁명으로 폭발적인 관심을 불러 모으며 2012년 2월 16일 전 세계 최초로 한국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아무개 댓글: 와우! 히어로! 할리우드는 히어로를 사랑해! 너무나!)

레몬트리 자료제공
크로스포스팅
조영만 기자 crossposting@paran.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crossposting